NEWS

김제니, 세계적인 미인대회 '베테랑'들과 정면 대결

본문

[이데일리 e뉴스 박지혜 기자] 미스 슈프라내셔널 코리아 김제니가 국제미인대회 ‘베테랑’들과 정면대결을 펼친다. 

2017 미스 슈프라내셔널 선발대회에 한국 대표로 나설 김제니 올해 1월 필리핀에서 열린 제65회 미스 유니버스에도 참가했다.

당시 김제니는 유창한 영어 실력과 친화력으로 우정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제9회 미스 슈프라내서녈 대회에는 김제니처럼 세계적인 미인대회를 경험한 참가자가 9명이다.

그 가운데 미스 월드·유니버스·슈프라내셔널 내셔널디렉터인 박정아 PJP 대표에 따르면 웨일스와 나미비아의 대표 미인 두 사람은 지난해와 재작년 그랜드인터내셔널 톱 20에 들었고, 볼리비아 대표는 3년 전 한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에 박 대표는 “월드, 유니버스와 더불어 세계 미인대회 빅 3에 꼽히는 슈프라내셔널의 가치가 그만큼 높다”고 말했다.

김제니는 내달 1일(현지시간) 폴란드 크리니카 즈두르 스포츠&레크리에이션센터에서 열리는 제9회 미스 슈프라내셔널에 각국을 대표하는 67명과 아름다움을 겨룬다.


http://www.edaily.co.kr/news/news_detail.asp?newsId=01085686616130968&mediaCodeNo=257&OutLnkChk=Y


NEWS